바로가기 메뉴
메인 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교육

KIM KOO
MUSEUM & LIBRARY

백범일지 독서감상문쓰기대회

홈 > 교육 > 백범일지 독서감상문쓰기대회



수상작 소개

수상작 소개 상세내용
제목 백범일지를 읽고 나서
작성자 김나연(용현여중) 개최일 2021-10-25 조회 90

백범일지를 읽고 나서 



용현여자중학교

1학년 2반 김나연


백범김구라는 분을 TV를 통해서 접했던 적이 있어서 백범일지라는 책이 생소하게 느껴지진 않았다. 단순히 독립을 위해 힘쓰신 분이시니 그에 대한 생각을 적은 책이겠거니 생각하고 별 생각없이 읽기 시작했던 것 같다. 하지만 책을 읽을수록 미래을 예견하셨던 분이 아니었을까?란 생각을 지울 수가 없었다. 교육과 문화의 중요성을 누구보다도 잘 알고 계셨던 분이며, 그냥 독립이 아닌 자주독립의 필요성을 누구보다도 강조한 점이 너무나 인상깊었다. 또한 그 당시에 외교의 중요성도 알고 계셨던 것 같다. 자주독립은 다른 나라의 간섭을 받거나 기대지 않고 주권을 행사하는 일이라고 한다. 물론 현재 우리나라는 자주독립국은 아니다. 그래서 주변국의 눈치를 많이 볼 수 밖에 없으며 한국도 미군이 철수하면 이슈가 되고 있는 아프가니스탄과 탈레반처럼 될 수 있다고 얘기하는 사람도 종종 볼 수 있다. 미국이 20년동안 도와주었지만 그 어느 하나 이루어 내지 못하고 철수하자마자 무장단체에 접수되어 버린 나라, 대통령은 혼자 살겠다고 도망을 쳤다는 뉴스를 접했을 때 난 김구 선생님과 우리나라 동포들이 힘을 합쳐 왜군을 물리치고 자주독립을 위해 무던히 애쓰던 모습이 떠올랐다. 차라리 계림의 개,돼지가 될지언정 왜왕의 신하로 부귀를 누리지 않겠다는 박제상의 말처럼 모든 국민이 한 뜻이지 않을까? 그만큼 나라의 중요성을 누구보다도 잘 아는 국민이었기에 그 말도 안되는 억압과 탄압 속에서도 이겨낼 수 있었던 것 같다.


 김구 선생님이 원하는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나라는 물질적으로 부유한 나라가 아닌 생활이 풍족할 만하고 남의 침략을 막는 나라였다. 또한 자연과학의 발달을 크게 원하지 않으셨다. 과학의 발달이 인류에 독이 될 수도 있다는 생각을 그 당시에도 하고 계셨던 점이 너무나 신기했다. 대신 마음의 발달과 문화의 힘을 강조하신 부분을 보면 현재를 예견하셨던 분이 아닐까?란 생각이 너무나 크게 들었다. 요즘 코로나 시대로 많은 사람들이 우울하고 힘들 때 음악의 힘으로 많은 분들에게 위로를 주고 어려움 속에서도 남을 돕고자 하는 마음이 기적을 만들고 더 예쁜 마음이 피어나는 걸 볼 수 있다. 모든 민족이 이기적 개인주의가 아닌 가족, 이웃, 동포에게 주는 삶을 살기를 바라셨으며 교육의 힘으로 사람들을 깨우쳐 단결 시킬 수 있다는 생각이 요즘 이 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에게도 꼭 필요한 말씀이신 것 같다


우리나라 독립은 비록 자주독립은 아니었지만 국민을 교육 시키시는 분, 나라를 위해 온몸을 바치시는 분, 또한 독립운동을 하는 자식을 내 자식에서 나라는 위한 분으로 내어주신 가족들 그 외 대한민국독립을 위해 도움을 주셨던 외국인 등 많은 분들이 힘을 합쳐 이루어 낸 일이기 때문에 하루하루를 허투루 살면 안되겠구나!란 생각을 많이 하게 된 것 같다. 앞으로는 내가 아닌 타인을 배려하며 나라를 위해 당장 목숨을 바치겠다는 각오는 못 가지겠지만 대한민국 사람임을 자랑스럽게 생각하며, 백범김구 선생님이 마음 좋은 사람이 되기로 했던 것처럼 나도 관상 좋은 사람보단 마음 좋은 사람이 되어야 겠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다.

 

 

 

 

 

 


목록
이전글
백범일지
다음글
백범이 진심으로 바라던 아름다운 나라, 지금 우리는?